건강정보

전화 문의 안내

빠른 진료 서비스를 받으실 수
있습니다.

  • 032-519-9901
  • 평일 09:00 ~ 19:00
  • 토요일 09:00 ~ 14:00
  • 점심시간 13:00 ~ 14:00

* 공휴일 : 휴진

건강칼럼

제목
'퉤' 뱉었는데 가래 색깔이 이상하다? 건강에 적신호 켜졌다는 의미 [건강톡톡]
가래는 기도로 들어오는 불순물을 잡아 기관지를 보호하는 역할을 한다. 따라서 무심코 뱉은 가래가 평소와 다른 색깔이라면 건강 상태에 유의해야 한다. 정상적인 가래는 하얗고 맑은 편인데 건강 상태가 좋지 않으면 가래 색깔이 변할 수 있다. 가래 색깔에 따라 어떠한 질환을 의심해야 하는지, 하이닥 전문가들에게 물었다.



가래|출처: 게티이미지뱅크



Q. 가래 색깔이 노르스름합니다.가래가 누렇게 나왔다면 기관지 질환을 의심해야 합니다. 노란색을 띠고 있는 가래는 기관지에 염증이 있는 경우 비염 또는 부비동염으로 인하여 발생할 수 있습니다. 염증물질이 분비되면 가래가 누렇게 되기 때문입니다.- 하이닥 한방과 상담의사 문성욱 원장 (창원당당한방병원)가래가 노란색을 띨수록 염증이 심하다는 증거입니다. 가래가 하얀색으로 바뀌면 염증의 정도가 줄어들었다는 것을 시사하므로 가래의 색깔에 유념하면서 치료를 받는 것이 좋습니다.- 하이닥 호흡기내과 상담의사 진성림 원장 (고운숨결내과의원)Q. 목이 칼칼하고 기침하면 목이 아픕니다. 붉은색과 하얀색이 섞인 가래도 나와요.상기도염이 생기면 목이 칼칼하고 기침이 나면서 가래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상기도염은 목이나 기관지, 코와 같은 상기도에 염증질환이 생기는 것을 말합니다. 주원인인 바이러스는 리노바이러스가 30~50%이며, 10~14%는 코로나 바이러스로 알려져 있습니다.- 하이닥 내과 상담의사 이정찬 원장 (서울조인트내과의원)Q. 어릴 때 편도선 수술을 한 적이 있는데, 최근에 피가 섞인 가래가 나왔습니다.가래에 피가 나오는 현상을 객혈이라고 합니다. 객혈을 유발하는 원인 질환은 매우 다양합니다. 일시적이라면 기관지 염증이나 후두염 등이 원인이지만 자주 발생하면 폐렴·결핵·폐암 등 중증질환 때문일 수 있습니다. 따라서 객혈이 발생할 경우 정확한 원인을 파악하기 위해 병원을 찾는 것이 좋습니다. 혈액을 뱉은 휴지나 뱉은 혈액을 담은 용기를 가져가면 질환 원인을 찾는 데 도움이 됩니다.- 하이닥 호흡기내과 상담의사 진성림 원장 (고운숨결내과의원)Q. 담배를 오래 피웠는데, 최근에 감기에 걸렸는데 가래 색깔이 검은색입니다.단순 감기로 인하여 검은색 가래가 나오지는 않습니다. 가래가 검은색을 띠는 경우도 있는데, 대부분 미세먼지나 담배 연기 때문입니다. 외부 오염물질이 기관지에 달라붙어 색깔이 검게 변하는 것입니다. 드물게 폐 곰팡이 감염이 원인이기도 합니다. 이는 기관지나 폐에 염증 반응이 있다는 것을 시사하기도 합니다. 검은색 가래가 나오면 즉시 내과를 찾아 객담 검사와 흉부 사진 촬영을 받길 바랍니다.- 하이닥 호흡기내과 상담의사 진성림 원장 (고운숨결내과의원)담배는 목을 자극해 호흡 기능에 문제를 유발하고 목 가래를 끼게 하기 때문에 금연하는 것이 좋습니다. 가래는 주로 만성 기관지염, 천식 등에서 동반됩니다. 가래 배출이 잘 안될 때는 이차적인 호흡기 감염이나 기도 폐쇄 등을 유발할 수 있습니다.- 하이닥 이비인후과 상담의사 주형로 원장 (하나이비인후과병원)Q. 환절기나 겨울철만 되면 가래가 많이 생겨서 힘듭니다. 가래 예방법이 있나요?가래는 기관지나 폐로부터 생성되는 끈적끈적한 점액성 액체로, 정상인에서도 하루 100mL 정도 분비되지만 무의식적으로 삼키므로 객담을 느끼지 못하고 지내는 것이 보통입니다. 기관지 점액은 기관지 표면을 살짝 덮어 항상 촉촉하게 유지함으로써 기관지를 물리적 자극으로부터 보호할 뿐 아니라 면역 물질들을 포함하고 있어 외부로부터 흡인되는 병적 요인에 대한 방어 역할을 합니다. 가장 좋은 예방법은 금연입니다. 이미 질환으로 인하여 가래가 발생하였을 때에는 실내 습도를 유지하고 수분을 충분히 섭취하여 가래 배출을 용이하게 하는 것이 좋습니다.- 하이닥 외과 상담의사 송슬기 원장 (신세계의원)호흡기관에서 나오는 가래가 지속되는 경우라면 가래의 배출을 돕는 약물 치료를 할 수 있습니다. 평소 물을 많이 마시면 가래를 묽게 만드는 데 도움이 됩니다. 중요한 점은 가래가 비정상적으로 많아지는 원인을 해결해야 한다는 것입니다. 폐렴이나 기관지염이라면 염증 자체를 치료하면 가래는 저절로 줄어듭니다.- 하이닥 가정의학과 상담의사 서민석 교수 (가톨릭대학교인천성모병원)* 이 기사는 하이닥 전문가의 답변을 재구성했습니다.도움말 = 하이닥 상담의사 문성욱 원장 (창원당당한방병원 한의사), 하이닥 상담의사 진성림 원장 (고운숨결내과의원 호흡기내과 전문의), 하이닥 상담의사 이정찬 원장 (서울조인트내과의원 내과 전문의), 하이닥 상담의사 주형로 원장 (하나이비인후과병원 이비인후과 전문의), 하이닥 상담의사 송슬기 원장 (신세계의원 외과 전문의), 하이닥 상담의사 서민석 교수 (가톨릭대학교인천성모병원 가정의학과 전문의)

다음글
귓불에 만져지는 딱딱한 ‘멍울’, 놔두면 저절로 없어질까? [건강톡톡]
이전글
추우면 들리는 ‘삐’ 소리…나도 ‘돌발성 난청’? 젊을수록 재발 가능성↑
리스트